인사이드태권도
> 태권도
[2019년 신년사] 대한태권도협회 최창신 회장
인사이드태권도  |  kaku616@gmail.com
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
승인 2019.01.01  21:06:01
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

안녕하십니까, 국기(國技) 태권도를 사랑하는 대한민국 태권도 가족 여러분!

한 해를 밝히는 첫 해가 솟아올랐습니다. 어둠을 가라앉히며 피어오르는 햇무리는 붉은빛으로 온 누리를 휘감습니다. 신이 빚은 절묘한 솜씨에 감복하며 순백의 열정으로 2019 기해년(己亥年)을 여는 해를 맞이합니다. 벅차오르는 감동으로 갈망을 담아 열리는 하늘을 마중합니다. 그 황홀한 광채만큼이나 이 한 해에 한국 태권도가 한껏 용틀임할 수 있기를 염원합니다.

원망도 성냄도 날려 버립니다. 미움도 탐욕도 묻어 버립니다. 맑고 깨끗한 마음가짐으로 기쁘게 첫 해를 맞이합니다. 소박한 행복을 담아 기도하려 합니다. 저 찬란한 원단의 해가 희망에 부푼 마음을 고이 어루만지며 밀어를 들려주는 듯합니다. “태권도는 대한민국과 운명을 함께할 영혼의 반려로서, 앞으로도 면면히 생명의 불꽃을 태우리라.”

자연스레 축복으로 가득 찬 한 해가 되리라 믿습니다. 결코 꺾이지 않는 열정에 불타는 한민족의 국기(國技)인 태권도가 어찌 쇠잔의 그늘에서 허덕일 리 있겠습니까? 굳센 기상과 진취적 정신이 이룬 조화를 바탕으로 밝은 내일을 개척하리라 소망합니다. 아침 햇살을 맞으며 설렘이 시작됩니다. 비상의 나래를 펴고 천하를 뒤덮는 역사의 장을 열 그날이 그려집니다.

인류 평화에 이바지하며 전 세계에 화합의 합창을 자아낸 태권도는 국제 사회에서 위상을 드높이고 있습니다. 대한민국태권도협회는 이러한 시대상에 발맞춰 한 알의 씨앗이 되려는 정열을 끊임없이 불사르겠습니다. 대한민국 태권도 가족 여러분! 사랑과 행복으로 가득 찬 한 해가 되기를 진심으로 염원합니다. 아울러 뜻하는 모든 일이 이뤄지기를 바랍니다.

2019 기해년 원단에

   
▲ 대한태권도협회 최창신 회장

대한민국태권도협회 회장 최창신
 

인사이드태권도의 다른기사 보기  
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
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
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(0)
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!   
확인
-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. (현재 0 byte / 최대 400byte)
-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. [운영원칙]
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(0)
가장 많이 본 기사
1
스페인 무르시아에서 한국무술축제 열린다
2
뉴욕 이형로 사범의 목소리 "국기원과 태권도에 바란다"
3
1st Murcia Open International Martial Arts Championship
4
"국기원 이사 전원 사퇴해야" 국기원 노조 입장문 발표
5
Kim Young-tae appointed acting director of Kukkiwon
6
국기원장 직무대행에 김영태 이사 선임
7
[2019년 신년사] 국기원 김영태 직무대행
8
[2019년 신년사] 국기원 홍성천 이사장
9
[2019년 신년사] 대한태권도협회 최창신 회장
10
[2019년 신년사] 세계태권도연맹 조정원 총재
정통 대동류 합기유술 세미나 국내 첫 개최
정통 대동류 합기유술 세미나 국내 첫 개최
암벽 여제 김자인, 윤곡 여성체육 대상 수상
암벽 여제 김자인, 윤곡 여성체육 대상 수상
세계무예마스터십, 충북과 이시종 한계에서 못 벗어나
세계무예마스터십, 충북과 이시종 한계에서 못 벗어나
포토뉴스
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
경기도 광명시 너부대로 35번길 15-19 A동 102호  |  Tel : 02-2615-5998   |  인터넷신문 등록번호:경기 아 50823
발행 인: 박성진  |  청소년보호책임자 : 박성진
Copyright © 2013 인사이드태권도. All rights reserved. mail to kaku616@gmail.com